오픈 로그인계정을 선택해 로그인 해 주세요.
이데일리 계정 또는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의견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닫기

신고사유

신고하기취소하기

* 허위 신고일 경우 신고자의 서비스 활동이 제한될 수 있으니 유의하시어 신중하게 신고해 주세요.

車 부품사 금속노조 총파업 참여…현대차 울산공장 생산 차질

2024.07.10 14:40 | 공지유 기자 noticed@

[이데일리 공지유 기자] 현대모비스 자회사가 금속노조 총파업에 동참하면서 현대자동차 울산공장이 생산 차질을 빚고 있다.
車 부품사 금속노조 총파업 참여…현대차 울산공장 생산 차질
울산 북구 현대자동차 울산공장 야적장.(사진=뉴시스)
10일 업계에 따르면 현대모비스 자회사인 모트라스 조합원들은 이날 금속노조 총파업에 참여한다. 모트라스 울산 1공장과 2공장 조합원 1500여명이 주간조와 야간조로 나눠 각각 4시간씩 총 8시간 파업한다.

모트라스는 현대차에 전자장치를 포함한 모듈 등을 납품하는 업체다. 모트라스 조합원 파업으로 현대차 역시 부품 공급이 원활하지 않아 이날 오후부터 울산 모든 공장 생산라인이 순차적으로 멈췄다. 파업이 진행되는 이날 하루 동안 울산공장에서 생산 차질이 발생할 것으로 전망된다.

한편 금속노조는 이날 오후 2시부터 울산시청 앞에서 총파업 결의대회를 열고 있다. 금속노조는 노동조합 및 노동관계조정법 제 2·3조 개정, 타임오프 폐기 등을 요구하고 있다.

레이싱 모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