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픈 로그인계정을 선택해 로그인 해 주세요.
이데일리 계정 또는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의견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닫기

신고사유

신고하기취소하기

* 허위 신고일 경우 신고자의 서비스 활동이 제한될 수 있으니 유의하시어 신중하게 신고해 주세요.

롤스로이스 최초 SUV 이름 '컬리넌' 최종 확정

2018.02.14 09:27 | 피용익 기자 yoniki@

[이데일리 피용익 기자] 롤스로이스모터카는 최초로 생산하는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의 공식 명칭을 ‘컬리넌(Cullinan)’으로 최종 확정했다고 밝혔다.

롤스로이스 컬리넌은 1905년 남아프리카 마갈리스버그 산맥에 위치한 광산에서 발견된 역사상 가장 크고 희귀한 컬리넌 다이아몬드의 이름을 딴 것이다.

롤스로이스가 SUV 명칭을 확정한 것은 ‘프로젝트 컬리넌’으로 차량 개발을 발표한 지 3년 만이다.

토스텐 뮐러-오트보쉬 롤스로이스모터카 최고경영자(CEO)는 “세상에서 가장 커다란 다이아몬드 원석인 컬리넌은 진정한 럭셔리의 기준을 재정의할 신모델의 이름으로 손색이 없다”고 강조했다.

롤스로이스 최초 SUV 이름 `컬리넌` 최종 확정
롤스로이스 컬리넌

레이싱 모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