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픈 로그인계정을 선택해 로그인 해 주세요.
이데일리 계정 또는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의견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닫기

신고사유

신고하기취소하기

* 허위 신고일 경우 신고자의 서비스 활동이 제한될 수 있으니 유의하시어 신중하게 신고해 주세요.

SK렌터카, 소비자웰빙환경만족지수 렌터카 부문 11년 연속 1위

2022.06.24 09:54 | 손의연 기자 seyyes@

[이데일리 손의연 기자] SK렌터카가 ‘2022 소비자웰빙환경만족지수(KS-WEI)’ 렌터카 부문 11년 연속 1위에 선정됐다고 24일 밝혔다.

SK렌터카, 소비자웰빙환경만족지수 렌터카 부문 11년 연속 1위
SK렌터카, 한국표준협회(KSA) 주관 ‘2022 소비자웰빙환경만족지수(KS-WEI)’ 렌터카 부문 11년 연속 1위 선정


소비자웰빙환경만족지수는 한국표준협회(KSA)와 연세대학교가 공동 개발한 국내 유일의 웰빙만족도 측정 평가다. 소비자들이 이용하는 상품 및 서비스의 웰빙 정도를 △건강성(Health) △환경성(Environment) △안전성(Safety) △충족성(Satisfaction) △사회성(Social Responsibility)의 5개 차원을 통해 해당 부문별 웰빙 기능 만족도 1위를 선정한다.

렌터카 부문 11년 연속 1위를 수상한 SK렌터카는 고객의 모빌리티 라이프에 새로움과 편리함을 더하는 혁신 서비스를 지속 선보이며 국내 렌터카 업계를 이끌고 있다. 특히 탄소 중립이라는 시대적 흐름에 맞춰 전기차 중심의 비즈니스 확장을 적극 추진한 것에 높은 평가를 받았다.

SK렌터카는 전기차 중심의 모빌리티 렌털 전문 사업자로서 2030년까지 보유 차종을 전부 친환경차로 전환할 계획이다. 2022년 현재 렌터카 등록 대수는 약 21만대로 전체의 약 20%를 차지하고 있다. 그 일환으로 지난해 2월 창사 이래 최초로 980억 원 규모의 녹색 채권을 발행했으며, 발행한 녹색채권을 포함해 총 1700억 원을 투자해 2021년 한 해 동안 5000여 대의 전기차를 구매하는 등 전기차 비즈니스 확장을 위한 활발한 투자를 이어가고 있다.

또한 제주 지역에 국내 최대의 전기차 전용 단지를 조성한다. 총 406억원을 투자해 제주에 8300평 규모의 전기차 전용 렌털 센터와 전기차 생태계의 인프라 조성하고, 2025년까지 기존 보유 차량 3000여 대를 100% 전기차로 전환할 방침이다. 이를 위해 한국전력과 협업을 통해 2025년까지 7200㎾급 충전 설비를 구축할 계획이다.

SK렌터카는 지난 5월 지속가능경영보고서를 업계 최초로 발간했다. 이는 법상 의무 발간 시기(2025년)보다 앞당긴 것으로, ESG 경영 의지와 진정성을 대내외에 천명하고 정보공개를 강화하기 위함이다. 지속가능경영보고서를 통해 새로운 ESG 전략 체계인 ‘A+MAZE’를 공개하고 각 전략 과제별 세부 실행 목표를 구체화하는 등 지속 가능한 사회와 환경을 만드는데 노력을 지속하고 있다.

SK렌터카 관계자는 “고객 가치 제고를 위해 펼쳤던 자사의 다양한 노력들이 11년 연속 1위 수상이라는 값진 결과로 이어졌다”며 “앞으로도 고객들의 전기차 이용 경험을 확대하는 것은 물론, 탄소 절감을 통한 사회적 가치 창출에도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레이싱 모델

    더보기